ad27
default_setNet1_2

“화이트 위스키로 판 흔들겠다”

기사승인 [0호] 2016.04.22  14:01:28

공유
default_news_ad1

- 김동욱 ㈜골든블루 대표

▲ 김동욱 골든블루 대표.[사진=골든블루 제공]
국내 위스키 전문회사 골든블루가 국내 위스키 업계 최초로 블렌디드 화이트 위스키 ‘팬텀 더 화이트(Phantom the White)’를 선보이며 “판을 뒤흔들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지난 20일 골든블루는 “다년간의 소비자 조사와 연구개발을 통해 개발된 블렌디드 화이트 위스키를 출시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동욱(45) 골든블루 대표는 “제품 혁신과 차별화가 부족한 국내 위스키 및 스피릿 시장에서 ‘팬텀 더 화이트’가 신선한 자극을 줄 것”이라며 “동시에 젊은 고객층에게 고품질의 숙성된 위스키를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따라하기 전략이 만연한 시대에서 혁신적인 36.5도의 골든블루에 이어 또 한번 화이트 위스키를 개발했다”며 “지속적으로 축소되고 있는 위스키 시장에서 새로운 수요를 창출해 시장 자체를 부활시키는 매개체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2030세대를 타깃으로 출시된 신제품 ‘팬텀 더 화이트’는 영국의 마스터 블렌더 ‘노먼 메디슨’과 협업을 통해 블렌딩된 100% 스코틀랜드산 원액을 사용했다. 또한 1~25㎛의 미세한 입자를 사용한 복합적인 필터링 과정을 거쳐 더욱 깨끗하고 부드러운 새로운 형태의 화이트 위스키다.
김미란 더스쿠프 기자 lamer@thescoop.co.kr


김미란 기자 lamer@thescoop.co.kr

<저작권자 © 더스쿠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ad30

일반기사

1 2 3 4 5
set_main_A3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2
default_bottom
#top